김형민, ‘미스 함무라비’ 특별 출연..’눈도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형민.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형민.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형민이 JTBC 월화드라마 ‘미스 함무라비'(극본 문유석, 연출 곽정환)에 특별 출연해 진한 여운을 남겼다. 지난 5일 방송에서 공개됐다.

김형민은 ‘미스 함무라비’에서 잊혀질 권리를 주장하는 국회의원 강요한 역으로 등장해 열연했다. 이날 방송은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으로 5.1%를 기록하며 자체최고시청률을 새로 썼다.

극중 강요한 의원은 신문사와 포털 사이트 상대로 대학 시절 원자력 발전소 건설을 반대하는 시위 현장에서 찍힌 사진 한 장과 연관 검색어를 삭제해달라고 소송을 제기했다. 원고와 피고 측 변호인의 팽팽한 논박이 이어지는 가운데 개선의 여지가 없자 극 중 임바른(김명수)은 강 의원을 직접 소환해 단독 면담을 하게 되는데 털어놓게 된 강 의원의 사정은 모두의 예상과 달랐다.

삭제를 요청한 사진에는 강 의원 첫사랑과 현재의 아내가 담겨있었던 것이다. 사진에 담긴 시위에서 사망한 첫사랑을 강 의원은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었고, 아내는 그런 강 의원을 알기에 지금까지도 마음 아파했다. 하지만 그런 아내가 병에 걸려 힘든 상황이 되자 강 의원이 아내를 위해 소송을 제기했던 것.

강 의원은 “잊힐 권리에 관한 소송이 아니다. 잊을 의무에 관한 것”이라고 고백했다. 옅은 미소에 상반되는 깊은 슬픔이 느껴지는 표정을 지었다. 인물이 지닌 복잡한 감정을 김형민은 진정성 가득한 눈빛 연기로 표현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소속사 G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김형민은 ‘미스 함무라비’ 특별 출연을 통해 그동안 쌓은 연기 내공과 진가를 입증했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