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동경하던 방탄소년단·샤이니와 함께 활동, 영광”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온앤오프(ONF 효진, 제이어스, 와이엇, 엠케이, 유, 라운, 이션)가 7일 오전 서울 중구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미니 2집 앨범 ‘You Complete Me’ 쇼케이스에 참석하고 있다.

그룹 온앤오프(ONF 효진, 제이어스, 와이엇, 엠케이, 유, 라운, 이션)가 7일 오전 서울 중구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미니 2집 앨범 ‘You Complete Me’ 쇼케이스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온앤오프가 선배 그룹 방탄소년단·샤이니와 비슷한 시기에 활동하게 된 것에 대해 “많이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다. 영광이다”고 말했다.

온앤오프는 7일 오전 서울 중구 회현동 메사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음반 ‘유 컴플리트 미(YOU COMPLETE M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연습생 시절부터 동경해오던 방탄소년단, i이니 선배님들과 같은 시기에 활동하게 됐다. 경쟁한다기보다는 영광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와이엇은 “선배님들의 무대를 가까이서 볼 수 있다는 게 기대된다. 많이 배우고 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거 같다”고 덧붙였다.

멤버들은 방탄소년단과 샤이니가 활동할 때마다 타이틀곡 안무를 커버했다고 입을 모았다. 즉석에서 두 팀의 안무 일부를 짧게 보여주기도 했다. MC 딩동은 “언젠가는 후배 그룹이 온앤오프의 안무로 연습하게 되는 날이 오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제이어스는 선배 그룹들과는 다른 매력을 보여주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우리만의 밝고 청량한 에너지로 선배님들과는 다른 매력을 뽐낼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했다.

‘컴플리트’는 작곡팀 모노트리의 황현이 작사·작곡·편곡한 노래로 ‘네가 있어야 내가 완성된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온앤오프는 이 곡을 통해 소년과 남자의 매력을 두루 보여주겠다는 포부다.

음반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