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러브캐처’ 7월 방송…거액 상금 걸고 펼치는 ‘로맨스 심리전’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Mnet '러브캐처' 티저 영상 캡처

사진=Mnet ‘러브캐처’ 티저 영상 캡처

Mnet에서 로맨스 심리 리얼리티 프로그램 ‘러브캐처‘를 선보인다.

‘러브캐처’는 진실과 거짓 사이에서 벌어지는 고도의 심리전과 반전이 숨어 있는 ‘사랑 게임’을 담았다. 사랑에 빠지지만 동시에 사랑을 의심하는 젊은 남녀의 미묘한 심리를 다룬 이른바 ‘로맨스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사랑에 대한 환상만을 심어주는 기존의 연애 프로그램과는 달리 ‘진정한 사랑’과 ‘가짜 사랑’ 사이에서 고심하는 출연자들의 모습을 비춘다. 이를 통해 연애에 시행착오를 겪고 있는 젊은 남녀를 위한 길라잡이가 되겠다는 각오다.

‘러브캐처’에는 다양한 직업군과 연령대의 매력적인 남녀들이 출연한다. 하지만 이들 중에는 사랑을 목적으로 온 ‘러브캐처’와 거액의 상금을 목적으로 온 ‘머니캐처’가 섞여있다.

프로그램은 24시간 관찰카메라를 통해 러브맨션에서 출연진들이 펼치는 데이트와 고도의 심리전을 보여준다. ‘러브캐처’는 ‘머니캐처’의 거짓 사랑을 피해가며 진짜 사랑을 찾아야하는 것.

제작진은 “우리는 가끔 내가 선택한 이성이 나를 사랑하는 것이 아니라 다른 목적을 갖고 나를 만나는 것인지 의심한다. 이제 진정한 사랑을 분별해 그 의심을 확신으로 바꿔줄 연애 프로그램이 탄생할 시점”이라고 설명했다.

‘러브캐처’는 7일 첫 티저 영상을 공개해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오는 7월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