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조용필 데뷔 50주년 축하..”대단한 아티스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박정현. /사진제공= 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

가수 박정현. /사진제공= 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

가수 박정현이 ‘가왕’ 조용필의 데뷔 50주년을 축하하며, 50년 동안 한결 같은 조용필의 음악 열정에 대해 찬사를 보냈다.

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는 7일 오전 조용필 50주년 기념 축하 영상 ’50& 50인-박정현 편’을 조용필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

박정현은 “외국 친구들이 많은데, 가요에 대한 지식이 없어도 조용필이라는 이름은 알고 있다. 그 정도로 우리나라의 음악을 대표하시는 가수”라고 말했다. 이어 “데뷔 초 첫 단독 공연을 준비할 때 공연 레퍼토리가 부족해 커버할만한 신나는 노래를 찾고 있었다. 주변에서 강력 추천한 노래가 ‘여행을 떠나요’였다”고 회상했다.

박정현과 인연이 깊은 조용필의 노래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에 대해서는 “제 레퍼토리의 일부가 된 노래”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아울러 “이 곡은 시대를 모르는 노래이다. 과거에도, 앞으로도 영원히 모든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감정을 노래한 곡”이라고 극찬했다.

그는 “음악을 하는 사람들은 대중의 온도를 알아야 하고 그러면서도 자신의 마음 표현해야 한다. 그 중간의 균형을 잡으면서 음악을 만드는 것 자체가 쉽지 않다”며 “50년 동안 진화하시고, 한결 같은 열정이 남아 있다는 것이 정말 대단한 아티스트”라고 존경을 표했다.

박정현이 참여한 ’50& 50인’ 영상은 조용필의 데뷔 50주년을 기념해 가수, 배우, 방송인, 스포츠 스타 등 유명인들의 축하 메시지를 릴레이로 공개하는 프로젝트다. 앞서 가수 이선희, 빅뱅 태양, 방탄소년단, 아이유, 배우 안성기 및 송강호, 방송인 유재석 등의 영상이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