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티, 오늘(6일) 정식 데뷔…3억 규모 MV ‘기대’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케이티 '리멤버' 표지 / 사진제공=액시즈

케이티 ‘리멤버’ 표지 / 사진제공=액시즈

SBS ‘K팝스타4’의 우승자 케이티김이 케이티로 이름을 바꾸고 6일 정식 데뷔한다.

케이티는 이날 오후 6시 데뷔음반 ‘로그(LOG)’의 첫 번째 싱글 ‘리멤버(REMEMBER)’를 공개한다. 음반 제목 ‘로그’는 세상에 접속한다는 의미를 담은 것으로 ‘리멤버’는 케이티와 크루의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노래라는 점에서 의미 깊다.

퓨처 알엔비 장르의 ‘리멤버(REMEMBER)’는 사랑했던 순간들을 애타게 그리워하는 마음을 애절하게 표현한다. 중독성 강한 후렴구와 시원하게 지르는 케이티의 목소리가 어우러졌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화려하고 감각적인 분위기로 탄생했다. 제작에만 3억 원에 가까운 비용이 들었다고 한다. 케이티는 ‘모든 것은 아티스트로부터 시작된다’는 세계관을 이 뮤직비디오에 담았다.

‘K팝스타4’ 종료 이후 YG엔터테인먼트에서 연습하던 케이티는 함께 해온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SINXITY와 손잡고 신생 기획사 액시즈에 새 둥지를 틀었다. ‘리멤버’를 시작으로 데뷔음반 ‘로그’의 싱글을 순차적으로 발매할 전망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