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절친’ 헤이즈X유빈, 부산 해운대서 즉석 버스킹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JTBC '한끼줍쇼'/사진제공= JTBC

JTBC ‘한끼줍쇼’의 헤이즈와 유빈./사진제공= JTBC

래퍼 헤이즈와 유빈이 해운대 한복판에서 버스킹을 펼친다.

오는 6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부산 특집’에서는 ‘감성 래퍼’ 헤이즈와 유빈이 해운대구 우동을 찾아 한 끼에 도전한다. 두 사람은 한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절친 사이다.

이들은 버스킹의 성지로 떠오르고 있는 해운대 한복판에서 즉석 공연을 펼쳐 열띤 반응을 이끌었다. 특히 유빈은 원더걸스의 히트곡 ‘Tell me’를 혼자 소화해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공연을 마친 두 사람은 해운대 인근의 초고층 아파트 단지에서 한 끼 도전을 시작했다.

헤이즈는 감미로운 목소리로 무기로 벨 너머 주민들과 소통했다. 특히 자신의 이름을 잘 모르는 주민을 만나면 “비도 오고 그래서 네 생각이 났어”라며 자신의 노래를 열창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