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야, 가수 이후 관객으로…레인보우 페스티벌 제대로 즐겼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소야.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가수 소야.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가수 소야(SOYA)가 ‘레인보우 뮤직 페스티벌’을 만끽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소야는 지난 2일 경기 가평 자라섬에서 뮤직 캠핑 페스티벌 ‘레인보우 뮤직&캠핑 페스티벌 2018 (Rainbow Music&Camping Festival 2018)’에 출연했다. 데뷔 후 처음으로 참여한 페스티벌이지만 가창력을 발휘하며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무엇보다 소야는 가수로 무대에 오른 이후 객석으로 자리를 옮겨 페스티벌을 제대로 즐겼다고 한다. 자신의 SNS에 사진을 남기며 이를 인증했다. 사진에는 마치 소풍을 온 듯 페스티벌을 즐기고 있는 소야의 모습이 담겨있다. 여러 관객들을 어우러져 돗자리 위에 앉아 샴페인을 마시고 있다.

소속사 G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소야가 페스티벌을 즐기면서 팬들의 사진 촬영 요청에도 즐겁게 응하며 적극 소통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