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패키지’, 취향저격 데이트부터 풀파티까지 ‘흥미진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로맨스패키지'

사진=SBS ‘로맨스패키지’

오는 6일 방송될 SBS ‘커플 메이킹 호텔 – 로맨스패키지’(이하 ‘로맨스패키지’) 제주 편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여행 취향이 같은 사람끼리 1:1 랜덤 데이트를 즐기는 ‘취향 저격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마음을 숨기지 않고 직진하는 101호와 ‘한라봉 퀸’ 107호의 과감하면서도 달콤한 수영장 데이트부터 밥 잘 먹는 귀여운 동생 103호와 누나 미소 가득한 106호의 알콩달콩 감귤 데이트까지. 지난 주 공개된 취향 저격 데이트가 화제를 모았던 만큼 남은 6명의 데이트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데이트 상대를 모른 채 취향으로만 선택을 한 만큼 상대를 확인한 출연자들의 희비는 엇갈렸다. 실제로 취향 저격 데이트를 통해 새롭게 호감이 싹튼 커플이 있는가 하면 ‘케미 0%’의 철벽 커플도 있어 데이트를 마친 청춘 남녀들의 마음속에 어떤 변화가 있어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같은 날 밤 이어진 ‘풀 파티’에서는 ‘직진남’의 웃픈 활약이 펼쳐진다. 첫날 화제의 ‘갈치 국물 사건’으로 제주 편 최강 매력녀로 떠오른 107호에게 쉬지 않고 구애하는 한 남자가 있었던 것.

107호가 살짝 선을 그었음에도 불구하고 포기를 모르고 끊임없이 질문 세례를 퍼붓는 남자 참가자의 대시에 결국 쿨한 107호도 정색을 하고 말았다고. 또한 이 날 풀파티에서는 취향 저격 데이트를 통해 새롭게 떠오른 삼각관계도 포착된다. 알면 알수록 매력 넘치는 두 여자의 매력에 푹 빠진 105호는 그 두 여자 사이에 앉아 시선을 집중시켰다.

‘로맨스 패키지’는 오는 6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