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원석, 첫 주연작으로 OCN ‘플레이어’ 출연…송승헌·정수정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태원석/사진제공=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

배우 태원석/사진제공=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

배우 태원석이 OCN 드라마 ‘플레이어'(연출 고재현, 극본 신재형)에 출연을 확정하며 첫 주연에 도전한다.

‘플레이어’는 천재 사기꾼, 최고의 해커, 천부적 드라이버, 타고난 싸움꾼 등 각 분야에 뛰어난 재능을 갖고 있는 선수들의 통쾌한 복수극을 그린다. 태원석은 극 중 뛰어난 체격 조건에 집요한 승부 근성을 지닌 ‘타고난 싸움꾼’ 도진웅 역을 맡았다.

도진웅은 큰 키에 다부진 체격, 단단하고 두꺼운 주먹을 지녔다. 한눈에 봐도 싸움 깨나 하게 보이는, 말 그대로 싸움에 재능 있는 인물이다.

방송을 앞두고 태원석은 이번 캐릭터를 위해 짧은 커트머리로 스타일 변신도 감행했다. 남다른 싸움꾼으로 변신해 긴장감과 통쾌함을 선사하며  송승헌, 정수정, 이시언과 함께 극을 이끌어 갈 예정.

태원석은 2010년 SBS ‘아테나 : 전쟁의 여신’으로 데뷔해 다수의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했다. 지난해에는 KBS2 ‘마녀의 법정’에서 ‘킹덤’의 실장 최용운 역을 맡아 신선한 마스크와 남성적인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플레이어’는 ‘보이스2’ 후속으로 올 하반기에 방송할 예정이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