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바웃타임’ 한승연, 새침→애교 폭발 ‘반전 매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어바웃 타임' 한승연/ 사진제공=인연엔터테인먼트

‘어바웃 타임’ 한승연/ 사진제공=인연엔터테인먼트

tvN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 타임'(이하 ‘어바웃 타임’)의 한승연이 넘치는 애교로 반전매력을 선보였다.

4일 방송된 ‘어바웃 타임’에서 전성희(한승연)는 최미카(이성경)와 이도하(이상윤)와의 관계에 대해서 이야기하면서 “이게 무슨 꽃다발 휘날리는 소리” 등의 대사로 푼수같은 면모를 보였다.

이어 최미카에게 직접 애교를 보여주며 “이도하의 병문안을 가서 간병해야 되는거 아니냐”라고 조언하는 등 넘치는 애교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더했다.

한승연은 매회 발랄한 연기로 극의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으며 새침해 보이는 이미지와 다르게 푼수같은 모습으로 반전매력을 보이고 있다.

‘어바웃 타임’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