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리나, “냉동난자 추천…사랑하는 사람 늦게 만난 것 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채리나 / 사진제공=KBS 2TV '1대 100'

채리나 / 사진제공=KBS 2TV ‘1대 100’

KBS2 ‘1대 100’에 출연한 가수 채리나가 냉동 난자를 적극 추천했다.

5일 KBS2에 따르면 채리나는 “요즘 냉동 난자 홍보대사처럼 추천하고 다닌다. 정말 꼭 권하고 싶다”고 밝혀 100인으로부터 훈훈한 반응을 이끌어냈다.

해당 프로그램의 MC가 “냉동 난자를 주변 분들에게 적극 추천하는 편이라고?”라며 질문하자 채리나는 “보는 사람마다 얘기한다. 나이 많은 게 잘못이 아니라 사랑하는 사람을 늦게 만난 것 뿐이다. 나중에 늦어서 아기를 못 가질 수도 있으니까 한 살이라도 어릴 때 얼려 놓으라고 한다”고 밝혔다.

이날 프로그램의 또 다른 1인으로는 국악인 송소희가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했다.

채리나가 도전한 ‘1대 100’은 5일 오후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