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정철규, ‘멘사’ 회원 됐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개그맨 정철규. / 사진제공=그루벤터

개그맨 정철규. / 사진제공=그루벤터

KBS2 ‘개그콘서트’에서 ‘블랑카’ 캐릭터로 인기를 얻은 KBS 공채 19기 개그맨 정철규가 멘사 회원이 됐다.

5일 정철규의 소속사 그루벤터 관계자는 “정철규는 최근 응시한 멘사 시험에서 지능지수 156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멘사 코리아 합격증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는 정철규의 사진을 공개했다.

멘사는 지능지수(IQ)가 148 이상인 사람만 회원으로 받아들이는 국제적 모임으로 국내에는 블락비 박경, 하연주, 최성준, 박신영 아나운서 등이 있으며 개그맨 중에서는 정철규가 처음이다.

도움이 필요한 다문화가정 아이들을 도우며 광명시 다문화홍보대사, 다문화 이해 전문강사로 활동 중인 정철규는 “평소 멘사 테스트에 관심이 많았는데 좋은 성적으로 합격해서 기쁘다. 멘사 테스트에 관심이 있는 다문화 아이들이 있다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