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김완선, 서태화 특급 칭찬에 함박 웃음+애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비행소녀' 김완선, 서태화/사진제공=MBN

‘비행소녀’ 김완선에게 요리를 가르쳐주는 서태화/사진제공=MBN

가수 김완선이 MBN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이하 ‘비행소녀’)에서 배우 서태화와 달달한 케미를 발산했다.

4일 방송되는 ‘비행소녀’에서 배우 겸 셰프로 활동하고 있는 서태화가 김완선을 위해 특별 요리 강습에 나선다. 서태화는 김완선에게 칼질하는 방법부터 재료 구입과 손질법, 요리과정까지 차근차근 설명했다.

영화 ‘친구’ ‘한반도’에 출연하며 유명세를 탄 서태화는 양식과 중식, 궁중요리 등 5개의 요리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다. 다양한 요리 프로그램에서도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서태화는 “국가자격증은 양식이랑 중식이고 나머지 자격증은 다 수료한 것”이라며 “요리는 하면 할수록 끝이 없는 학문이다. 성취감도 있다. 할 게 너무 많다. 꼬마시절부터 요리하는 걸 좋아했다”고 설명했다.

서태화는 제법 잘 따라 하는 김완선을 향해 “요리에 감이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시종 다정한 모습으로 스튜디오의 비행소녀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그의 특급 칭찬에 김완선은 함박웃음을 지어 보이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고 애교 가득한 말투로 서태화를 살뜰히 챙겼다.

두 사람 사이에 묘한 기류가 흐르자 스튜디오에서는 “너무 잘 어울린다. 잘해보면 안 되겠느냐” “두 분이 커플룩 같다” “남녀를 이어주는데 요리도 한몫 하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에 김완선은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처음 만났다”며 “프로그램 초창기 때 매력남과 매력녀 투표하는 게 있었는데 오빠와 내가 커플이 됐었다”고 말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