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우연, ‘식샤를합시다3: 비긴즈’ 합류…윤두준·백진희·이주우와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안우연/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배우 안우연/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tvN ‘어바웃 타임’ 후속으로 방영될 ‘식샤를합시다3: 비긴즈'(극본 임수미, 연출 최규식)에 배우 안우연이 합류한다.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는 서른 넷, 슬럼프에 빠진 구대영(윤두준)이 식샤님의 시작을 함께했던 이지우(백진희)와 재회하면서 스무 살 그 시절의 음식과 추억을 공유하며 상처를 극복하는 이야기다.

안우연은 극 중 식품회사 신제품 개발팀장 선우선을 연기한다. 이름처럼 선을 넘지 않고 상대방과 적정한 거리를 유지하는 냉정한 인물이다.

그러나 점차 숨은 반전 매력들을 드러내며 윤두준, 백진희, 이주우 등과 특별한 사연과 케미로 극을 이끌 전망이다.

안우연은 “처음 대본으로 만난 선우선은 내가 봐도 매력적인 인물이었다”며 “이렇게 큰 사랑과 신뢰를 받고 있는 작품에 합류하게 된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좋은 캐릭터까지 연기하게 돼 대단한 행운이다.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밝혔다.

안우연은 드라마 ‘풍선껌’으로 데뷔해 ‘아이가 다섯’ ‘질투의 화신’ ‘힘쎈여자 도봉순’ ‘써클: 이어진 두 세계’ ‘청춘시대2’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개성 강한 캐릭터를 선보여왔다.

최근에는 ‘숫자녀 계숙자’ ‘착한마녀전’에 출연했다. 영화 ‘오목소녀’로 스크린에 처음 인사했다. 이번 작품을 통해 기대주에서 대세 배우가 되겠다는 각오다.

‘식샤를합시다3: 비긴즈’는 오는 7월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