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스모크’ 추정화 연출가, 황찬성 극찬..”참 대단한 배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2PM 황찬성. / 사진제공=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그룹 2PM 황찬성. / 사진제공=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공연 중인 뮤지컬 ‘스모크’의 추정화 연출가가 그룹 2PM 황찬성을 극찬했다.

‘스모크’는 시인 이상의 연작 시 ‘오감도(烏瞰圖) 제15호’에서 영감을 얻어 만들어진 작품이다. 황찬성은 극중 해 역을 맡았다. 27세지만 14살에 머물러 있는 순수한 인물이다. 일본에서는 두 편의 뮤지컬에 출연했지만 국내 뮤지컬은 ‘스모크’가 처음이다.

황찬성은 기대 이상의 연기력과 가창력으로 뮤지컬 팬들의 지지를 얻고 있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관계자에 따르면 그는 국내 팬뿐만 아니라 해외 팬들까지 대학로 공연장으로 끌어들이는 데 성공했다.

‘스모크’의 연출을 맡은 추정화는 황찬성에 대해 “참 대단한 배우다. 하기로 마음먹으면 정말 징하다 싶을 정도로 하나에 집중한다. 막히면 뚫릴 때까지 묻고 생각한다”고 칭찬했다. 이어 “황찬성의 열정이 ‘스모크’를 뜨겁게 달군다”고 덧붙였다.

추 연출가는 “이 작품을 선택해준 황찬성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 다음엔 더 뜨거워진 무대에서 더욱 뜨겁게 만날 수 있길 고대한다”고 바랐다.

‘스모크’는 오는 7월 15일까지 서울 동숭동 DCF대명문화공장 2관 라이프웨이홀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