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우석, 김동한 피처링 지원사격 “동한아 파이팅”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김동한 공식 SNS

사진제공=김동한 공식 SNS

펜타곤 우석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이어 그룹 JBJ 멤버로 맹활약한 김동한의 첫 솔로 데뷔를 지원한다.

최근 김동한의 공식 SNS 및 유튜브 채널에는 펜타곤 우석의 피처링 참여 인사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우석은 “제가 여러분들을 찾아온 이유 궁금하시죠?”라며 말문을 연 후 “오는 6월 19일 김동한의 첫 솔로 앨범에 제가 피처링으로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참여는 나에게도 굉장히 큰 의미가 있다. 김동한의 첫 솔로 앨범에 많은 기대와 응원, 사랑을 부탁 드린다. 동한아 파이팅”이라며 직접 애정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김동한과 우석의 깜짝 협업 소식에 기대감이 형성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그 동안 그룹 활동에서 보여줄 기회가 없었던 음악 역량과 본연의 매력을 김동한이 마음껏 보여줄 예정”이라며 “남자 솔로 아티스트로 신선한 바람을 불러 일으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동한은 현재 솔로 데뷔를 위해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