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 악뮤 수현, ‘볼륨을 높여요’ 오늘(4일) 첫 선…”두근거린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악뮤 수현/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악뮤 수현/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악동뮤지션 수현이 4일  KBS 쿨FM ‘볼륨을 높여요’의 새 DJ로 첫 선을 보인다.

봄 개편을 맞아 새롭게 선보이는 ‘볼륨을 높여요’는 매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방송된다.

데뷔 이후 최초로 공중파 라디오 DJ를 맡은 수현은 “좋은 기회가 너무 빨리와서 부족하지만 정성스럽게 준비하고 있다”며 “너무 두근거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소통을 통해 배우고 성장했으면 좋겠다. 청취자들과 친해지고 싶다”라고 희망했다.

이어 ‘수현의 볼륨을 높여요’만의 차별점이 있냐는 질문에는 “요즘 애들인 듯 요즘 애들 같지 않은 모습들, 장난기 많지만 진지한  ‘꾸며내지 않은 사람’ 이수현의 모습”이라며 “그런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첫 방송에서는 같은 소속사 선배인 빅뱅의 승리, 그리고 ‘절친’ 배우 김새론과 김보라가 출연한다. 수현은 앞으로 ‘볼륨을 높여요’의 트레이드 마크인 콩트 코너를 새롭게 단장해 선보인다. 그 밖에 청취자들의 손편지 사연을 소개하는가 하면 고품격 라이브 등 다양한 코너도 준비했다.

‘남매 듀오’인 악동뮤지션의 찬혁이 현재 군복무 중인 가운데, 수현은 홀로 활동하며 다양한 면모를 보이고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