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 100’ 채리나 “룰라 김지현 부부와 동반 신혼여행…연예계 최초”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1대 100' 채리나/ 사진제공=KBS

‘1대 100’ 채리나/ 사진제공=KBS

그룹 룰라 출신 채리나가 KBS ‘1 대 100’에 출연해 김지현과 친자매 못지않은 우정을 과시했다.

5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1 대 100’에는 가수 채리나와 국악인 송소희가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한다.

이날 MC 조충현 아나운서는 “김지현씨와 신혼여행을 같이 갔다는 얘기를 들었다. 맞느냐”고 질문했다. 채리나는 “결혼식은 지현 언니가 먼저 했는데 제 신랑이 야구선수여서 비시즌 기간에 신혼여행을 가야했다. 언니가 그때까지 기다려줬다. 신혼여행을 같이 간 건 연예계에서 우리가 최초가 아닐까 싶다”고 말했다.

이어 조 아나운서는 “두 분은 결혼하셨는데 같은 그룹 멤버 이상민씨는 아직 솔로다. 이상민씨에게는 어떤 여성 분이 어울릴 것 같은가?”라고 물었다. 채리나는 “일단은 정리할 건 모두 정리한 후에 만났으면 좋겠다”며 진심으로 리더 이상민을 걱정하는 마음을 내비쳤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