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곽선영,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첫 드라마 도전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곽선영/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배우 곽선영/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배우 곽선영이 SBS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극본 천성일, 연출 부성철)에 캐스팅됐다. 첫 드라마 도전이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비상한 두뇌와 훤칠한 외모, 모든 유전자를 똑같이 나눠 가졌으나 전혀 다른 삶을 사는 일란성 쌍둥이 형제의 이야기를 담은 법정 드라마다. 감성적인 멜로까지 더해지며 극의 재미를 더욱 풍성하게 그려나갈 예정.

곽선영은 극 중 송소은(이유영)의 언니인 송지연 역을 맡았다. 송지연은 대학생 때 억울할 사건을 겪으며 실종되고, 이에 함께 고통 받던 동생 소은이 판사의 꿈을 꾸는데 직접적인 계기를 주는 인물이다.

곽선영은 뮤지컬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달고나’ ‘위대한 캣츠비’ ‘노트르담 드 파리’ ‘김종욱 찾기’ ‘빨래’ 등 다수의 공연에서 연기력을 쌓았다. 최근에는 박카스 광고 ‘엄마’편에서 출연해 경력단절 여성의 모습으로 많은 공감을 얻었다.

소속사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는 “꾸준한 무대 활동으로 뮤지컬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져온 곽선영이 드라마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추노’와 ‘더 패키지’를 집필했던 천성일 작가와 ‘장옥정, 사랑에 살다’ ‘가면’ 등을 연출한 부성철 감독이 힘을 합친 작품이다. 오는 7월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