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X정형돈, ‘스트리밍-개가수 프로듀서’ 출연·6월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개그맨 송은이와 정형돈이 FNC 프로덕션이 새롭게 제작하는 웹 음악 예능의 프로듀서로 나선다.

송은이와 정형돈은 이달 네이버TV와 VLIVE(V앱)을 통해 공개되는 웹 음악 예능 ‘스트리밍-개가수 프로듀서’에 동반 출연한다. 연예계 대표 개가수(개그맨+가수)인 두 사람은 이번 프로그램에서 음원 기획부터 공개까지 프로듀서로 직접 참여한다. 예능뿐만 아니라 음악에서도 존재감을 드러냈던 두 사람의 만남이 기대감을 높인다.

송은이는 최근 개그우먼 프로젝트 걸그룹 ‘셀럽파이브’를 기획하고 활동하며 전성기를 맞았다. 특히 판을 짜고, 프로그램을 구성하는 등 기획자의 능력이 돋보이는 콘텐츠 프로듀서라는 점이 눈길을 끈다.

정형돈은 아이돌은 물론, 다양한 뮤지션과 협업을 통해 음악에 대한 남다른 감각을 보여왔다. ‘형돈이와 대준이’로 활약하며 허를 찌르는 독특한 가사와 음악으로 인기 음원을 탄생시키도 했다. 그동안 콘셉트를 만들고 적합한 인물을 매칭하는 데 탁월한 능력을 보여준 두 사람의 의기투합이 색다른 재미를 만들어낼 전망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송은이•정형돈 두 사람은 ‘스트리밍-개가수 프로듀서’ 기획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참여했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의 자존심을 건 ‘스트리밍-개가수 프로듀서’ 음원 배틀의 승자는 누구일지, 각자 어떤 음원을 발표할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들과 협업할 아티스트 역시 재미 포인트로 작용할 예정이다.

FNC 프로덕션은 현재 인기리에 방송 중인 JTBC ‘아이돌룸’과 ‘뭉쳐야 뜬다’를 비롯해 KBS2 ‘살림하는 남자들’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