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딸의 남자들3’ 연지, 소개팅남에 “내가 사귀자고 하면 사귈 수 있어?”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 사진제공=티캐스트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 사진제공=티캐스트

이광기의 딸 연지가 당찬 매력을 발산한다.

3일 방송되는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에서 연지가 캠핑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공개된다.

연지의 소개팅남 경민은 트렌디한 트렁크 캠핑에 이어 스무 살 연지의 성년의 날을 기념하며 깜짝 선물을 준비했다. 그는 연지에게 장미꽃과 향수를 건네주며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었다.

이어 “나머지 하나는 뭔 줄 알아?”라며 질문을 던지자 연지는 수줍은 미소를 지으며 “알지”라고 답했다. 이를 지켜보던 MC들은 아빠 이광기에게 “아버님 잠시 눈 좀 감아주세요!”라고 하며 눈치 보기에 바빴다. 반대로 이광기는 “우리 연지는 절제감이 있는 아이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분위기가 무르익어가는 캠핑장의 밤. 꽁냥꽁냥 요리 대결 후 진중한 대화를 하게 된 연지와 경민. “마지막 키스는 언제?”라는 질문부터 “내가 사귀자고 하면 사귈 수 있어?”라는 연지의 끝판 왕 질문까지. 덕분에 캠핑장 분위기는 왠지 모를 어색한 기류가 흘렀다. 결정적인 타이밍에 소개팅 남 경민은 과연 어떤 대답을 했을지 궁금증이 커진다.

‘내 딸의 남자들3’은 3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