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지민 “사주를 봤더니, 화장실 청소를 하면 예뻐진다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그룹 AOA 지민이 과거 사주를 본 일화를 털어놨다.

지민은 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서 “사주를 보러 갔는데 인상적인 말을 들었다”고 문제를 냈다.

그는 “‘예뻐지고 싶다’고 한 나에게 화장실 청소를 깨끗하게 하라고 했다”면서 “화장실을 깨끗하게 하면 할수록 예뻐진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사주를 보러 같이 갔다는 설현은 “집안의 ‘터신’이 주방과 화장실에 있다면서 두 곳을 깨끗하게 치우면 예뻐진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지민과 설현은 이날 ‘아는 형님’에 방송인 김신영과 동반 출연했다. 세 사람은 이른바 ‘신김치파’라고 자신들을 소개하며 “셋이서 영원히 하나”라고 우정을 과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