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김신영 “AOA 지민·설현을 만나면 하는말? ‘시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김신영이 그룹 AOA 설현, 지민을 만날 때마다 “‘시켜’라는 말을 한다”고 밝혔다. 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서다.

이날 ‘아는형님’에는 김신영과 지민, 설현이 출연했다. 세 사람은 “셋은 영원히 하나”라며 돈독한 우정을 과시했다.

김신영은 “주로 지민과 설현의 집에서 모이는데, 그때마다 음식을 주문해서 먹는다. 그래서 만날 때마다 하는 말이 ‘시켜'”라고 설명했다.

설현은 “다이어트를 하지만 먹고 싶은 음식을 먹고 운동을 하는 편이다. 인터넷에 나와 있는 내 다이어트 식단은 다 거짓말”이라며 “관리를 열심히 했을 때 사진을 보면서 운동을 한다”고 털어놨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