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미키, ‘수면요정’ 변신..’눕방’으로 하트 2600만 돌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우주소녀 설아, 루다와 위키미키 도연, 유정이 뭉친 유닛 그룹 우주미키가 지난 1일 네이버 V라이브 ‘눕방(누워서 하는 방송)’을 통해 새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밝고 유쾌한 모습으로 하트 수 2600만을 돌파했다.

우주미키는 이날 프로젝트 싱글 음반 ‘짜릿하게’를 소개하면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루다는 “새로운 조합이어서 신난다. 다른 그룹의 멤버와 유닛으로 활동하게 돼 신기하다”고 말했다. 유정은 녹음과 안무 연습 분위기를 떠올리며 “처음에는 낯설고 공기도 어색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각자의 그룹에서 음반을 준비했을 때와 차이점을 묻는 질문에 설아는 “우주미키를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려야 재미있을 것 같았다”고 했다. 도연은 “위키미키와는 다르게 귀엽고 상큼한 콘셉트는 오랜만에 보여드리는 것이어서 색달랐다”고 밝혔다.

우주미키는 ‘짜릿하게’로 왕성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