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멋대로’ 앤디, 물회 비비는 솜씨가 일품..”100점 만점” 극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N '폼나게 가자, 내 멋대로' 방송화면 캡처

사진=MBN ‘폼나게 가자, 내 멋대로’ 방송화면 캡처

그룹 신화 앤디가 “물회 비비는 솜씨가 100점 만점”이라는 칭찬을 들었다. 지난 1일 방송된 MBN ‘폼나게 가자, 내멋대로'(이하 ‘내멋대로’)에서다. 그는 요리 프로그램 고정 출연자로 자신의 몫을 톡톡히 했다.

‘내멋대로’는 이날 울릉도로 떠난 가수 이승철, 배우 류수영, 강사 김창옥과 앤디의 모습을 담았다. 이들은 울릉도에서 각 제철 해산물을 직접 채취하고 즉석에서 손수 요리까지 했다.

특히 앤디는 이승철이 추천한 맛집에서 식사를 하는 도중, 물회를 비비는 식당 주인의 설명을 완벽하게 습득해 그대로 따라했다. “물회를 비비는 솜씨가 100점 만점”이라는 칭찬을 들었다.

이승철은 “앤디가 요리 프로그램 전문 MC다. 최근 출연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도 요리를 곧잘 해냈다. 이 정도면 거의 ‘반종원’급”이라고 칭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