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강렬한 록 사운드 ‘FAKE LOVE’ 뮤직비디오 확장 버전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은 2일 0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FAKE LOVE Official MV (Extended ver.)’을 공개했다.

이번 확장 버전 뮤직비디오는 6분 21초 분량으로 본편 뮤직비디오에서는 볼 수 없었던 내용이 추가돼 또 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무엇보다 방탄소년단은 황량한 모래밭에 가면을 쓰고 등장해 충격적인 엔딩을 맞이하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배경으로 삽입된 음원은 ‘FAKE LOVE’의 얼터너티브 록 버전으로 일렉트로닉 기타와 드럼 연주가 돋보인다. 강렬한 록에 방탄소년단의 힘 넘치는 음색과 랩이 조화를 이뤄 어둡고 슬픈 감성을 끌어올렸다.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FAKE LOVE’의 뮤직비디오 본편에 이은 확장판 공개로 스토리 해석의 묘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많은 이들이 궁금해하는 마지막 장면은 컴퓨터그래픽(CG)이 아닌 실제 촬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