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리 ‘어바웃타임’ 특별출연…이성경과 팽팽한 대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김규리/ 사진제공=씨앤코이앤에스

배우 김규리/ 사진제공=씨앤코이앤에스

배우 김규리가 tvN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이하 ‘어바웃타임’)에 특별출연한다.

1일 소속사 씨앤코ENS에 따르면 김규리는 ‘어바웃타임’에서 브로드웨이의 루키인 김준아 역으로 출연해 최미카(이성경 분)와 팽팽한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2016년 SBS ‘우리 갑순이’ 이후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만큼 그의 활약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김규리는 1999년 영화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로 데뷔해 영화 ‘아프리카’ ‘하류인생’ ‘미인도’ ‘오감도’ ‘풍산개’ ‘화장’ 등과 드라마 ‘학교1’ ‘유리구두’ ‘한강수타령’ ‘러브홀릭’ ‘무신’ ‘앙큼한 돌싱녀’ ‘왕의 얼굴’ ‘우리 갑순이’ 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했다.

‘어바웃 타임’은 수명 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미카(이성경 분)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도하(이상윤 분)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