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남3’ 홍서범 딸 석희, 소개팅남의 돌직구 고백에 ‘의미심장’ 미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내 딸의 남자들3' 방송 장면/사진제공=E채널

‘내 딸의 남자들3’ 방송 장면/사진제공=E채널

가수 홍서범이 E채널 예능프로그램 ‘내 딸의 남자들3’에서 딸 석희의 서툰 행동에 답답함을 토로한다.

오는 3일 오후 9시 방송되는 ‘내 딸의 남자들3’에서는 지난 회에 이어 홍서범의 딸 석희와 소개팅 남의 이야기가 전파를 탄다.

이날 방송에서 석희는 소개팅남 현구와 한강에서 데이트를 즐긴다. 석희는 현구의 제안으로 2인용 자전거를 함께 타며 달달한 장면을 연출한다. 하지만 석희는 이내 털털한 성격을 숨기지 못하고 현구의 질문에 직언으로 일관했다. 이를 지켜보던 홍서범은 “멍청한 건지 똑똑한 건지 모르겠다”며 답답한 마음을 분출했다.

석희와 소개팅남의 만남은 새 국면을 맞는다. 두 사람은 운치 있는 분위기 속에서 진지한 대화를 나눈다. 현구는 남자답게 “나 어때?”라고 질문을 던진다. 스튜디오에 있던 모든 이들이 숨을 죽인 채 석희의 대답에 집중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