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스페인 편, 최고 시청률 3.9%로 마무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스페인 마지막 편이 최고 시청률로 막을 내렸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스페인 마지막 편이 3.94%(수도권 가구/닐슨코리아 기준)로 스페인 4회차 중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특히 30대 여성 순간 최고 시청률은 6.066%(수도권/닐슨코리아 기준)로 지상파를 포함한 모든 프로그램에서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스페인 친구들의 명랑하고 귀여운 매력이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

스페인 세 친구들이 한국 여행을 끝내고 장민과 마지막 이별을 하는 장면에서는 5.236%(수도권/닐슨코리아 기준)까지 치솟아 순간 최고 시청률을 차지했다. 이는 종편을 포함한 유료매체 시청률 1위의 기록이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스페인 편은 돈키호테의 후예다운 긍정적이고 유쾌한 세 친구들의 거침없는 한국 여행기를 담아내며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즐거움을 선사했다. 스페인 편은 매력적인 친구들의 캐릭터와 찜질방, 캠핑, 수상레저 등 잊고 있던 한국 여행의 재미가 어우러져 매회 시청률 상승 곡선을 그렸다.

스페인 편의 시청률을 이을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스위스 편은 오는 7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