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게 없는 것을 가졌다”…’집사부일체’ 이선희가 선택한 듀엣 상대는?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SBS '집사부일체'/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에서 사부로 출연한 가수 이선희가 남산 공원에서 즉석 버스킹을 펼친다.

오는 3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이선희 사부가 선택한 듀엣 멤버가 공개된다.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은 열 번째 사부 이선희와 함께 이선희가 자주 찾는다는 공원으로 산책에 나섰다. 화창한 날씨에 이들은 “날씨도 좋다”며 기분 좋게 한 걸음 한 걸음 공원에 올랐다. 또 멤버들은 사부와의 듀엣 무대에 서게 될 경우를 대비해 어떤 포즈로 무대를 마무리할 것인지 저마다의 아이디어도 뽐냈다.

이선희는 그 동안 해본 적 없는 다소 파격적인 엔딩 포즈들을 보고 충격에 빠졌다. 특히 양세형이 제안한 동작을 보고서는 “이 포즈는 너무 세다”며 진심을 드러냈다.

사부와 함께 무대에 설 듀엣 멤버를 결정할 시간이 돌아왔다. 제작진에 따르면 멤버들은 이 순간을 위해 전날부터 틈틈이 노래 연습을 하며 최선을 다해 준비해왔다.

혼신의 힘을 다해 정성껏 노래를 부르는 멤버들의 모습에 이선희는 감동했다. 이어 그는 “나에게 없는 것을 가졌다”는 선택 이유를 밝히며 최종 듀엣 상대를 결정했다. 사부의 선택을 받은 멤버는 “진짜 가문의 영광”이라며 연신 감격했다.

이어 이선희가 즉석에서 노래를 부르기 시작하자 사람들이 하나 둘씩 모여들기 시작했다. 현장에서 쏟아지는 신청곡과 앵콜 요청에 이선희는 진심으로 감사를 표하며 노래를 열창했다. 남산 공원이 흡사 이선희의 미니 콘서트 장이 됐다고 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