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조보아, 홀로 남은 남보라 위해 ‘일일알바’ 지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골목식당' 남보라, 조보아/사진제공=SBS

‘골목식당’ 남보라, 조보아/사진제공=SBS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MC 조보아가 ‘치열한 보라식당’을 위해 깜짝 지원군으로 등장한다.

1일 오후 11시 20분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조보아는 황치열이 갑자기 빠지면서 홀로 식당을 이끌게 된 남보라와 ‘장사 호흡’을 맞춘다. 일일 서빙을 자처한 조보아는 처음 해보는 장사임에도 능숙하게 해냈다. 이에 남보라는 “계속 같이 장사하면 안 되냐”고 물었다.

조보아는 ‘치열한 보라식당’을 위해 특별 음료까지 준비했다. 시식을 한 손님들은 폭발적 반응을 보였는데 음료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해방촌 신흥시장 ‘그랜드 오픈’ 날에는 지난번에 장사를 함께하지 못한 황치열과 남보라가 마지막 영업을 시작했다. 마지막 날인 만큼 남보라를 응원하기 위해 영화 ‘써니’를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박진주, 김보미, 김민영이 방문했다.

‘써니’ 멤버들의 음식 평가는 어땠을지, 실수를 연발하던 남보라, 황치열은 장사를 무사히 마무리할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