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신곡 ‘이 밤의 끝’ 엠넷·벅스뮤직 1위…음원차트에 조용한 ‘펀치’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가수 펀치/사진제공=냠냠엔터테인먼트

가수 펀치/사진제공=냠냠엔터테인먼트

가수 펀치가 신곡 ‘이 밤의 끝’으로 음원차트 1위에 올랐다.

‘이 밤의 끝’은 1일 오전 9시 기준 엠넷과 벅스뮤직 등 2개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 볼빨간사춘기 등 인기 그룹의 틈새에서 특별한 홍보활동 없이 이룬 성과라 더욱 눈길을 모은다.

‘이 밤의 끝’은 앞서 발표한 펀치의 ‘밤이 되니까’ ‘오늘밤도’를 잇는 ‘밤’ 3부작의 마지막 이야기이다. 세련된 피아노 연주와 도시적인 느낌의 비트로 연인을 떠나 보내는 마음을 표현했다. 특히 래퍼 헤이즈가 랩메이킹에 참여해 화제가 됐다.

지난해 ‘밤이 되니까’를 통해 역주행 신화를 일으킨 펀치가 이번 신곡으로는 정주행을 시작했다는 평이다.

펀치는 현재 전국 대학교 축제의 러브콜을 받으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