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니아’ 유노윤호, 지칠 줄 모르는 ‘열정리더’ 면모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두니아'

사진=MBC ‘두니아’

MBC ‘두니아~처음 만난 세계’ 유노윤호가 긍정 파워를 장착한 ‘열정리더’로 변신한 모습이 공개됐다.

오는 3일 방송되는 ‘두니아~처음 만난 세계’(이하 ‘두니아’)는 1일 ‘두니아’ 10인의 캐릭터 릴레이 마지막 주인공인 유노윤호의 캐릭터 포스터와 티저를 네이버TV와 공식 SNS를 통해 공개했다.

‘두니아’에 워프 된 10인의 리더 유노윤호의 지칠 줄 모르는 활약이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그가 상상을 뛰어넘는 긍정 파워와 미친 열정을 폭발시킨 모습이 공개됐다.

먼저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속 유노윤호는 한 손에 무전기를 들고 누군가와 이야기를 하는 듯한 모습을 보여줘 과연 무전기 속 상대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민소매 사이로 드러난 그의 탄탄한 근육은 보는 이들을 설레게 만들며 정면을 응시한 그의 눈빛은 “우린 하나야. 서로를 믿자!”라는 카피와 함께 듬직한 리더의 카리스마를 느끼게 해준다.

이와 함께 공개된 티저 속 유노윤호는 ‘열정리더’ 그 자체다. “못해낼 것 같았는데 우리가 다 뭉치니까 됐잖아”라며 멤버들에게 희망을 불어넣어주고, “진짜 조금씩 가족이 되어가는 것 같아”라며 멤버들과 함께하는 ‘두니아’의 생활에 만족스러운 모습을 보여준다.

특히 유노윤호가 중심이 되어 파이팅을 외치는 모습은 극한의 상황에서도 지치지 않는 그의 무한 열정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그의 열정에 딘딘은 “이렇게까지 열정적일 줄은 몰랐어”라며 혀를 내두르기도.

이처럼 모두가 하나가 되는 모습으로 훈훈했던 이들이 위기를 처한 모습도 공개됐다. 서로를 믿지 못하는 상황에 놓이게 된 것. 유노윤호 또한 딘딘을 의심하는 듯한 모습을 보여주며 끝내 누군가를 향해 “너 그러다 죽어”라며 경고의 메시지를 던진다.

연신 미소를 잃지 않고 멤버들을 챙기던 유노윤호가 갑자기 심경의 변화를 겪게 되는 이유는 무엇일지, 그가 이야기한 믿음은 끝까지 지켜질 수 있을지, ‘두니아’ 속 그의 진짜 모습은 어떨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두니아’는 오는 3일 오후 6시 45분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