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운, 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출연..김재원·남상미와 연기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배우 정진운.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정진운.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정진운이 SBS 새 주말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 출연한다.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1일 “정진운이 최근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극본 박언희, 연출 박경렬)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오는 7월 방송 예정인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얼굴이 달라지고 기억까지 잃어버린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다룬다. 정진운은 극중 한강우(김재원)의 성형외과에서 일하는 상담실장 이희영 역을 맡았다. 그는 이 드라마에서 김재원을 비롯해 남상미·조현재·한은정 등과 연기 호흡을 맞춘다.

2014년 tvN ‘연애 말고 결혼’, 2016년 JTBC ‘마담 앙트완’ 이후 약 2년 만에 드라마에 출연하는 정진운은 “오랜만에 작품으로 인사드릴 수 있어 설레고 기쁘다. 좋은 배우들과 멋진 연기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