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령 “젊은 친구들과 소통? SNS 적극 활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성령.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성령.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SNS를 많이 이용합니다.” 배우 김성령이 후배 연기자들과 잘 어우러지는 비결에 대해 이같이 답했다.

김성령은 31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2 새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극본 조정주, 연출 차영훈)의 제작발표회에서 “후배 연기자들과 어울리려고 노력을 하는 편이다. SNS 등을 통해 유행을 따라가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평소에도 젊은 친구들의 의견과 생각을 참고한다. 물론 나와 다른 점이 있지만 그들의 생각을 읽고 공감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차영훈 PD는 “김성령이 영양제를 챙겨와서 촬영장에 있는 제작진에게 영양제를 직접 나눠줬다. 현장에서 언니, 누나, 친구 같은 열려있는 모습을 보여줬다”고 힘을 보탰다.

‘너도 인간이니?’는 인공지능 로봇을 둘러싼 이야기를 다룬다. 100% 사전제작으로, 오는 6월 4일 베일을 벗는다. 김성령은 극중 남신의 친엄마이자 인공지능 로봇 남신 쓰리(Ⅲ)를 만든 과학자 오로라 역을 맡았다. 남신과 남신Ⅲ를 맡은 서강준을 비롯해 공승연·유오성·박환희 등과 연기 호흡을 맞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