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박성광, “조인성과 연기학원 동기…내 이름을 부른 기억은 없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KBS2 '해투3-프렌즈 리턴즈'/사진제공=KBS2

KBS2 ‘해투3-프렌즈 리턴즈’/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박성광이 조인성과의 깜짝 인연을 공개한다.

31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될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는 가정의 달 맞이 마지막 특집 ‘프렌즈 리턴즈’로 꾸며진다.

쟁반 노래방, 야간매점 등 레전드 특집이 매주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프렌즈 리턴즈’에는 개그맨 유민상과 박성광이 출연해 초등학교 친구들의 가감 없는 폭로에 기겁하는 동시에 즐거운 추억을 만들 예정.

특히 박성광은 조인성과의 과거 인연을 언급했다. 고등학교 시절 조인성과 같은 연기학원을 다녔다고 밝힌 것. 그는 “조인성은 모델과였다. 그 때도 유명해서 제 2의 장동건이라고 불렸다”고 말했다.

이어 박성광은 “친했어요?”라는 유재석의 물음에 “나는 그렇게 생각하는데 기억 못 할 것 같다. (조인성이) 내 이름을 부른 기억은 없다”며 ‘나 홀로 친구’였음을 털어놨다. 잠자코 듣던 전현무는 “그 정도면 그냥 모르는 사이”라고 일갈했다.

또한 박성광은 “개그맨이 아닌 배우가 꿈이었다”며 고등학교 3학년 당시 연극 영화과 진학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반면 그의 친구들은 박성광의 학창 시절은 ‘개그맨’ 그 자체였다고 진술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