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지암’ 박지현,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윤시윤·이유영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박지현/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박지현/사진제공=나무엑터스

신인 배우 박지현이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극본 천성일, 연출 부성철)에 출연한다.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31일 “박지현이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법정에서 펼쳐지는 정의와 일반 사람들이 생각하는 정의의 차이를 공감도 있게 다루는 드라마다. 윤시윤, 이유영, 나라 등의 배우들이 출연을 확정하며 관심을 모았다. 극 중 박지현은 어떠한 사건으로 재판을 받게 되는 아이돌 출신 방송인 박해나 역으로 열연할 예정이다.

박지현은 MBC ‘왕은 사랑한다’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드라마, 광고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특히 올 초 개봉한 영화  ‘곤지암’ 주연을 맡아 존재감을 알렸다.  ‘곤지암’은 한국 공포영화 역대 흥행 순위 2위를 기록하며 연일 화제를 모았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현재 방영 중인 ‘훈남정음’에 이어 7월 중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