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희, MBN ‘마녀의 사랑’ 출연…윤소희·홍빈과 연기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고수희. / 사진제공=더퀸AMC

배우 고수희. / 사진제공=더퀸AMC

배우 고수희가 오는 7월 방송을 앞둔 MBN 새 수목드라마 ‘마녀의 사랑’에 출연한다.

‘마녀의 사랑’은 멸종되지 않고 버티는 마녀들의 이야기를 다루는 판타지물이다. 고수희는 극중 국밥집 마녀 조앵두 역을 맡는다. 풍류와 사람 좋아하고 로맨스와 낭만을 그리워하는 귀여운 마녀로 국밥집 배달부 초홍의 연애코치이자 든든한 바람막이가 되는 인물이다.

고수희는 배우 현우·윤소희와 그룹 빅스 홍빈 등과 연기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