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플러스2’ 윤승아·이현이·장도연·라비, 어제 먹은 저녁 메뉴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SBS플러스 '여자플러스2' 방송 캡처/사진제공=SBS플러스

SBS플러스 ‘여자플러스2’ 방송 캡처/사진제공=SBS플러스

 

SBS플러스 ‘여자 플러스2’의 윤승아, 이현이, 장도연, 라비가 저녁 식단과 특별한 여가 생활을 공개한다.

오는 31일 오전 10시 방송될 ‘여자플러스2’는 ‘디톡스’를 주제로 몸속 노폐물을 제거하는 방법과 아이템 등에 대해 이야기한다.

출연진들은 서로의 저녁 식단을 궁금하며 자신이 어제 먹은 저녁 메뉴를 공유했다. 윤승아는 현재 다이어트 중이라고 하며 닭 가슴살 볶음과 감자전을 직접 조리한 사진을 공개했다. 특히 저녁식단 사진에서도 감성이 깃들어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현이는 명란젓과 낙지젓, 그리고 낫토가 들어간 비빔밥을 공개해 MC들의 가장 큰 환호를 받았다. 이어 콘서트 기간이라 몸매 관리 중인 라비도 청포도, 바나나 등을 갈아 만든 쉐이크를 마셨다고 말했다.

윤승아는 자신이 밥을 해주겠다며 MC들을 집으로 초대하겠다고 제안했다. 이에 라비는 윤승아에게 어색한 눈빛을 보냈으며, 이를 느낀 윤승아는 라비에게 “왜 그런 눈빛을 보내냐?”고 질문했다. 라비는 “자신도 집에 가도 되는지 몰라서 쳐다봤다”고 해 폭소를 자아냈다.

특히 장도연은 건강식을 공개한 다른 MC들과 달리 큰 햄버거와 맥주를 공개해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이번 편에서 일본으로 여행을 다녀온 일상도 공개된다. 한국에 있으면 예쁜 옷들을 입기가 불편해 잘 안 입지만 외국에 나가면 사람들을 의식하지 않아도 된다며 MC들이 한껏 패션 센스를 뽐낼 예정.

‘여자플러스2’는 젊은 층은 물론 30~40대 여성까지 즐길 수 있는 뷰티 라이프스타일 쇼다. 남다른 패션 감각의 SNS 스타 윤승아, 젊은 여성들의 롤모델로 떠오르고 있는 이현이, 대세 장도연, 최신 패션 트렌드를 꽉 잡은 라비가 뭉쳤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