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희, ‘너무 한낮의 연애’ 여주인공…고준과 호흡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최강희 / 사진제공=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씨그널엔터테인먼트

배우 최강희 / 사진제공=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씨그널엔터테인먼트

배우 최강희가 KBS2 드라마 스페셜 ‘너무 한낮의 연애’에 주인공 양희 역으로 출연한다.

‘너무 한낮의 연애’(연출 유영은, 원작 김금희)는 대학 시절 추억을 나눈 두 남녀가 19년 만에 재회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2016년 제7회 젊은작가상 대상을 수상한 김금희 작가의 단편 소설 ‘너무 한낮의 연애’를 원작으로 하고 있다.

양희는 연극 연출가로 꿈을 펼치고 있지만 녹록하지 않은 현실에 조금씩 지쳐버린 인물이다. 대학 시절 선배였던 필용(고준)을 만나면서 삶에 변화를 맞게 된다.

촤강희는 ‘너무 한낮의 연애’를 연출하는 유영은 감독과 ‘추리의 여왕’ 시즌1, 2를 함께 하며 인연을 쌓았다. 최강희는 “양희와 필용의 섬세한 감정이 느껴지는 대본도 너무 좋았고 감독님에 대한 신뢰와 믿음이 있어서 걱정하지 않는다. 보시는 분들이 공감할 수 있도록 진정성 담아 연기할 것”이라고 전했다.

‘너무 한낮의 연애’는 오는 9월 방영될 예정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