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상달빛 ‘청춘길일’, 밑바닥에도 좋은 순간이 있다는 것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옥상달빛 '청춘길일' / 사진제공=매직스트로베리

옥상달빛 ‘청춘길일’ / 사진제공=매직스트로베리

듀오 옥상달빛이 30일 오후 6시 새 싱글 앨범 ‘청춘길일(靑春吉日)’을 발매한다.

이번 싱글은 옥상달빛이 지난 해 발매한 ‘어른이 될 시간’ 이후 약 1년 만에 선보이는 신보다. 멤버 박세진이 작사와 작곡을 맡았다.

‘청춘길일(靑春吉日)’ 제목의 한자풀이 그대로 청춘의 좋은 날을 생각하며 쓴 곡이다.

발매에 앞서 옥상달빛은 이번 작업에 대해 “인생에 가장 밑바닥이라 생각했던 시간 속에서도 좋은 순간들이 있었다는 메세지를 주고싶었다”고 소개했다.

에픽하이, 오혁, 레드벨벳 등 많은 뮤지션들과 작업한 필터(Philtre)가 편곡에 참여했다.

또한 엑소, 지코, 혁오, 딘 등의 뮤직비디오를 맡았던 비주얼스프롬이 ‘청춘길일’의 리릭비디오(가사비디오)를 작업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