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바웃타임’ 두 번째 OST 오늘(29일) 공개…소란 이태욱·박보람 등 참여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어바웃타임' OST 'Yesterday' 커버/사진제공=CJ E&M, 크리허브(CREAHUB)

‘어바웃타임’ OST ‘Yesterday’ 커버/사진제공=CJ E&M, 크리허브(CREAHUB)

가수 박보람이 참여한  tvN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타임'(극본 추혜미, 연출 김형식, 이하 ‘어바웃타임’)의 두 번째 OST가 29일 정오 공개된다.

‘어바웃타임’ OST ‘Yesterday’는 최미카엘라(이성경)가 점점 줄어드는 수명시계를 보며 의미 없고 우울했던 과거에서 벗어나 이도하(이상윤)와 만나 맑은 날들로 채워질 현재에 대한 희망을 암시하는 노래다. 박보람의 청아한 음색과 한층 깊어진 감성이 OST에 대한 기대를 키우고 있다.

‘Yesterday’는 다양한 장르의 음악으로 활동해온 크리허브(CREAHUB)의 박근철 프로듀서, 정수민, 마티(MATHI)의 섬세한 프로듀싱과 밴드 ‘소란’의 기타리스트 이태욱의 감성적인 연주가 어우러졌다. 싱어송라이터 은비의 코러스와 함게 다채로운 색깔의 뮤지션들이 참여해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어바웃타임’은 수명 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미카와 그의 운명에 엮인 남자 도하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그리는 로맨스 드라마다. 매주 월·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