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바웃타임’ 이상윤X이성경, 얼굴 밀착 ‘심쿵’ 영화관 데이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어바웃타임' 이상윤, 이성경 영화관 데이트/사진제공=tvN

‘어바웃타임’ 이상윤, 이성경 영화관 데이트/사진제공=tvN

tvN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극본 추혜미, 연출 김형식, 제작 스토리티비, 이하 ‘어바웃타임’)의 이성경과 이상윤이 영화관 데이트를 했다.

이성경과 이상윤은 ‘어바웃타임’에서 각각 타인의 수명시계를 보는 뮤지컬 배우 최미카 역과 그녀의 유혹 대상이 되는 MK문화컴퍼니 대표 이도하 역을 연기한다.

이도하와 최미카는 28일 방송에서 본격적인 로맨스를 시작한다. 영화관 데이트를 하며 서로에게 끌리는 감정을 드러내는 것. 굳은 자세로 미동 없이 영화를 보던 이도하가 최미카에게 얼굴을 바짝 밀착시키자 ‘키스 1초 전’의 상황을 맞게 된다.

두 사람은 떨리는 눈 맞춤을 나눈다. 박력 넘치는 이도하의 ‘상남자 포스’와 긴장해서 숨도 제대로 쉬지 못하는 최미카의 순진한 얼굴이 대조를 이룬다. ‘구원 커플(이도하, 최미카 커플)’이 영화관 데이트를 감행하게 된 내막과 얼굴 간격 5cm의 ‘밀착 눈 맞춤’ 이후 어떤 상황이 펼쳐지게 될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어바웃타임 제작진은 “모두를 ‘심쿵’하게 만들 결정적 장면으로 ‘어른미’를 뿜어내는 ‘구원 커플’의 진가가 드러내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어바웃타임’ 3회는 28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