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도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합류…안효섭 절친으로 ‘매력 발산’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이도현/사진제공=위에화엔터테인먼트

배우 이도현/사진제공=위에화엔터테인먼트

신인배우 이도현이 SBS 새 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 연출 조수원)에 출연한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 코마에 빠져 20대를 건너뛴 채 서른이 돼 깨어난 여성과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남자가 만나 벌이는 치유 로맨스다.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조수원 PD와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가 함께 했으며 양세종, 신혜선, 안효섭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극중 이도현은 단순 무식하지만 주위 사람들을 기분 좋게 만드는 고교생 ‘동해범’ 역을 맡았다. 그는 신이 외모만을 준 탓에 지성과 성격이 매우 순수한 인물이다. 모든 사람들에게 넉살 좋게 다가가는 성격으로 찬이(안효섭)의 절친이자 서리(신혜선)의 든든한 친구가 되어준다.

이도현은 tvN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통해 데뷔했다. 데뷔작임에도 강렬한 연기를 선보이며 이후 드라마, 영화 제작사로부터 뜨거운 러브콜을 받았다. 이번 작품을 통해 어떤 연기를 선보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