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빌보드 “방탄소년단 ‘빌보드 200’ 1위, K팝 최초” 대서특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미국 빌보드가 그룹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가 ‘빌보드 200’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빌보드는 27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한국 그룹 최초로 빌보드 200에서 1위를 차지했다’와 ‘방탄소년단이 이번 새 음반으로 빌보드 200에서 첫 1위를 따냈다’는 제목의 기사를 연이어 게재했다.

빌보드는 “‘LOVE YOURSELF 轉 Tear’는 K팝 최초 ‘빌보드 200’ 1위 음반이자, ‘빌보드 200’ ‘톱 10’에 오른 두 번째 음반”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방탄소년단은 지난 24일까지 집계된 음반 수치에서 13만 5000점을 획득했다. 2018년 그룹 앨범 판매량 중 두 번째로 높은 기록을 세우며 1위에 등극했다”면서 “2006년 이후 영어가 아닌 외국어로 된 음반 중 최초 1위 기록”이라고 보도했다.

아울러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은 앞서 지난해 9월 발표한 ‘LOVE YOURSELF 承 Her’로 빌보드 200 7위로 한국 그룹 최고 기록을 세워 두 번 연속 빌보드 200에서 톱 10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록은 오는 30일 빌보드 사이트에 게시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