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김준호, PD에 ‘스프 봉지’ 든 고기쌈 선물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사진=KBS2 '1박 2일' 방송화면

/사진=KBS2 ‘1박 2일’ 방송화면

개그맨 김준호가 KBS2 ‘1박 2일’을 연출하는 유일용PD에게 라면 스프가 든 고기쌈을 선물했다.

27일 방송된 ‘1박 2일’에서 멤버들은 충남 보령시에 위치한 삽시도로 떠났다. 멤버들은 김종민과 윤시윤이 따온 나물과 함께 바비큐를 즐기며 행복을 만끽했다.

김준호는 즐거운 추억을 만들게 해준 유 PD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쌈을 싸주겠다고 나섰다. 유 PD는 만족스러운 표정으로 쌈을 받아먹었다. 그 때 뒤돌아 자리로 돌아가던 김준호가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다. 쌈을 씹던 유 PD의 표정은 서서히 일그러졌다. 알고보니 김준호가 건넨 쌈에 라면 스프 봉지가 들어 있던 것이다.

김준호의 장난은 멤버들에게도 계속됐다. 윤시윤과 김종민에게 서로 쌈을 싸주라고 부추기더니, 윤시윤에게 은근슬쩍 자신이 미리 준비해둔 쌈을 내밀었다. 김준호가 만든 쌈에는 음료수 뚜껑이 들어 있어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