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 변호사’, 이준기 넥타이 풀어헤친 채 법정 리허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준기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이준기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tvN 토일드라마 ‘무법 변호사’에서 이준기의 법정 활약이 펼쳐진다.

이준기는 tvN 토일드라마 ‘무법 변호사’에서 주먹과 법을 통달한 변호사 봉상필 역으로 출연 중이다.

26일 방송될 5회에서는 기성시장 살해 혐의를 받고 있는 우형만을 적극 변호하며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봉상필을 만날 수 있다. 촌철살인으로 증언의 진위를 가려내는 상필의 명민함이 빛을 발할 예정이다. 촬영 전 리허설에서 이준기는 실제를 방불케할만큼 강렬한 연기를 펼쳤고 꼼꼼하게 동선과 대사를 체크하며 만반의 준비를 다했다.넥타이를 풀어헤친 채 리허설 중인 이준기의 사진에서 그의 열정을 엿볼 수 있다.

자신의 어머니를 살해하고 권력을 취하는 차문숙 판사(이혜영)과 안오주(최민수)에게 복수하기 하고 법을 악용해 이리저리 회피하는 무리를 일망타진하려 ‘법잘알’ 변호사가 된 상필의 전쟁터는 법정이다.

또한 하재이(서예지)의 어머니도 차문숙, 안오주에 의해 행방불명된 것을 간파한 상필이 재이와 손 잡고 어떤 활약을 펼칠지 주목된다. 차문숙을 존경해 법조인이 된 재이의 혼란과 곁에서 재이를 지키는 상필의 모습도 이번 방송에서 그려질 예정이다.

봉상필의 법정 활약이 펼쳐질 ‘무법 변호사’ 5회는 26일 오후 9시에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