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상회담’, 엄홍길 출연…’히말라야 특별식’ 도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E채널 ‘정상회담’ 엄홍길/ 사진제공=티캐스트

E채널 ‘정상회담’ 엄홍길/ 사진제공=티캐스트

전문 산악인 엄홍길과 손병호 게임의 창시자 배우 손병호가 ‘정상회담’에 출연한다.

26일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의 E채널 ‘산으로 가는 예능 ? 정상회담’(이하 ‘정상회담’)에서다.

이날 방송에서 엄홍길은 첫 만남부터 로프를 타고 등장, 전문 산악인으로서 강렬한 인상을 심어준다. 그는 “실제로 내가 히말라야에서 대원들에게 해줬던 음식이다”라며 “산악인들 체력보충에는 최고의 영양식”이란 설명과 함께 닭볶음탕과 와인숙성 삼겹살 요리를 직접 준비해 멤버들을 감동하게 만든다.

또 ‘MAM(Monday Artist Mountain)’ 산악회 대장을 맡고 있는 손병호는 ‘정상회담’ 멤버들을 위해 특별한 체력 훈련을 준비한다. 연극배우들과 함께 결성한 ‘MAM’에서 14년간 활동한 손병호는 단 두 명에게만 그간 쌓은 노하우가 깃든 특별 체력 훈련 기회를 부여한다.

일일 셰프로 변신한 엄홍길 대장의 ‘히말라야 특별식’과 손병호의 체력, 정신력 훈련은 26일 오후 9시 ‘정상회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