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엘렌쇼’ 작년에 이어 두 번째 출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지난 25일(현지시간) 방송된 미국 유명 토크쇼 ‘엘렌 드제너러스 쇼(The Ellen DeGeneres Show, 이하 엘렌쇼)’에 출연했다. 지난해 11월 첫 출연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이날 토크쇼 진행자인 엘렌은 방탄소년단을 ‘전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보이그룹’으로 소개했다. 방탄소년단은 많은 팬들이 방청객으로 참여한 가운데 토크쇼를 최대한 즐기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이들은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2년 연속 참여한 소감을 비롯해 전 세계 팬들에게 전할 메시지를 밝히는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뷔는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공연하는 것을 항상 꿈꿔왔으며 실제로 그 꿈이 이루어진 순간이었고 굉장히 특별하고 즐거웠다”고 밝혔다.

엘렌과의 토크에 앞서 방탄소년단은 ‘FAKE LOVE’를 라이브로 선보여 방청객들의 열렬한 환호를 이끌어냈다.

또한 미국 시트콤 ‘프렌즈’ 실제 촬영장에서 팬들과 직접 만나는 깜짝 이벤트를 벌인 모습과 대화 도중 팬으로 분장한 사람이 튀어나와 일곱 멤버들이 놀란 모습 등도 함께 공개됐다.

‘엘런쇼’는 유명 방송인 ‘엘런 드제너러스’가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트위터 팔로워수가 7,800만여 명이며 16년째 낮 시간 방송 중 최고 시청률을 자랑하는 미국 내 유명 토크쇼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5일 KBS2 ‘뮤직뱅크’에서 컴백과 동시에 타이틀곡 1위를 차지했으며 26일 MBC ‘쇼! 음악중심’, 27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