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즈라 밀러, 8월 첫 내한 확정… ‘코믹콘 서울 2018’ 참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에즈라밀러/사진제공=코믹콘 서울 2018'

에즈라밀러/사진제공=코믹콘 서울 2018

배우 에즈라 밀러가 오는 8월 초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다.

‘코믹콘 서울 2018’ 은 오는 8월 3일부터 5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이 행사에 에즈라 밀러가 참가해 한국 팬들을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에즈라 밀러는 영화 ‘케빈에 대하여’에서 아들 케빈 역할로 국내 영화 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뒤 엠마 왓슨과 함께 출연한 ‘월플라워’, ‘신비한 동물사전’ 등에 출연하며 팬층을 넓혔다. 2016년부터는 DC코믹스 시리즈의 캐릭터 ‘플래시’로 캐스팅돼 ‘배트맨 대 슈퍼맨 : 저스티스의 시작’, ‘저스티스 리그’에서 활약했다.

코믹콘 서울은 만화, 영화, 할리우드스타, 피규어, 애니메이션, 토이, 게임, 코스플레이 등을 폭넓게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된 행사다. 예매는 현재 인터넷 옥션에서 진행 중이며, 내한 스타들과의 특별한 만남을 가질 수 있는 ‘스타패스’ 예약도 곧 시작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